44세 김사랑, C사 명품으로 도배한 패션...여전한 방부제 미모
일간스포츠

입력 2021.12.21 09:06



44세 김사랑이 여전한 방부제 미모를 뽐냈다.

김사랑은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코멘트 없이 근황 사진을 몇장 올려놨다.

해당 사진에서 김사랑은 고급진 갤러리로 보이는 곳의 한 그림 앞에서 포즈를 취해 보였다. 올블랙 패션에 명품 브랜드 C사의 허리띠와 미니백을 매치헤 럭셔리한 분위기를 강조했다. 또한 긴 머리카락을 늘어뜨린 채 옆을 응시하며 오똑한 콧날을 드러내 감탄을 자아냈다.

한편 김사랑은 지난 1월 종영한 TV조선 드라마 '복수해라'에 출연했으며 현재 휴식 중이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