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저 마시호, 이색 체험 가득 '힐링데이'
일간스포츠

입력 2021.12.21 14:05

황지영 기자
YG 제공

YG 제공

 그룹 트레저(TREASURE) 멤버 마시호가 이색 체험으로 가득했던 특별한 하루를 공유했따.
 
21일 YG엔터테인먼트 공식 SNS에 게재된 트레저의 'TMI-LOG' 10화에서는 일상에서 벗어나 힐링 데이를 만끽한 마시호의 모습이 그려졌다. 먼저 마시호는 요시와 함께 스케이트보드 커스텀 제작에 돌입했다. 그는 데크 선정부터 보드 바퀴까지 꼼꼼히 살폈고, 자신만의 취향이 한껏 녹아든 감각적인 스케이트보드를 얻는데 성공했다.  
 
이후 마시호는 윤재혁, 박정우와 더불어 아쿠아리움 나들이에 나섰다. 이들은 오색찬란한 물고기의 움직임에 매료돼 한없이 쳐다보며 동심으로 돌아간 듯 순수한 매력을 뽐냈다. 또 인어가 등장하는 머메이드 공연 관람, 닥터피시 체험 등 알찬 시간을 보냈다. 마지막 힐링 코스는 YG 신사옥 안에 있는 쌀국수 식당. 그는 최현석, 요시와 메인 디시뿐 아닌 사이드 디시까지 모두 섭렵하는 이른바 '폭풍 먹방'을 선보여 보는 이들의 식욕을 자극했다.
 
숙소로 돌아온 마시호는 "한국에서 처음으로 아쿠아리움을 방문했고 스케이트보드도 사게 돼 너무 행복한 경험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후 그는 통통 튀는 '마시호 표' 브이를 그리며 장난기 가득한 얼굴로 팬들에게 기분 좋은 에너지를 선사, 'TMI-LOG'를 마무리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