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美 빌보드 200 차트 진입 성공 "21위 기록"
일간스포츠

입력 2021.12.22 11:09

김진석 기자
몬스타엑스

몬스타엑스

몬스타엑스(MONSTA X)가 또 한번 미국 빌보드 200 차트에 입성했다.

 
몬스타엑스는 21일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Billboard)가 발표한 최신 차트(12월 25일 자)에 따르면 두 번째 미국 정규앨범 '더 드리밍(The Dreaming)'으로 빌보드 200 차트에 21위로 진입했다.
 
빌보드 200 차트 진입은 이번이 벌써 두 번째다. 이외에도 몬스타엑스는 톱 앨범 세일즈 차트와 톱 앨범 판매량 차트, 단독 앨범 차트에서 모두 3위를 기록했고 빌보드 캐네디언 앨범과 핫 트렌딩 송즈까지 총 6개의 빌보드 차트에 이름을 올리며 K팝 대표 그룹다운 존재감을 발휘했다.
 
'올 어바웃 러브(ALL ABOUT LUV)' 이후 몬스타엑스는 약 1년 10개월 만에 영어로 된 정규앨범을 발매했다. 해당 앨범은 7월 리더 셔누가 군 복무 이전 참여한 앨범이다. 올 한해 많은 것을 잃기도 하고 희망을 찾기도 했던 우리 모두가 '음악'이라는 매개체로 연결돼 있다는 몬스타엑스의 메시지는 전 세계 음악 팬들에게 닿았고 이를 성과로 증명해내며 글로벌 위상을 굳히는데 성공했다.
 
몬스타엑스는 "성적과 별개로 오로지 영어로 된 정규앨범을 발매할 수 있었다는 사실에 감사하다. 저희 몬스타엑스가 노력한 만큼 팬 분들도 그 부분을 알아주고 좋아해고 계신다는 것에 의의를 두고 싶다"며 "여기에서 안주하지 않고 다양한 부분에서 더 열심히 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 다가오는 2022년의 몬스타엑스 활동도 기대해주시면 좋을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최근 몬스타엑스는 '더 드리밍' 발매 기념과 동시에 미국 유명 방송국 아이하트라디오(iHeartRadio)가 개최하는 최대 연말쇼 '징글볼(Jingle Ball)' 투어에 참석했다. 필라델피아와 워싱턴 D.C, 애틀란타에서 투어를 진행한 몬스타엑스는 '102.7 KIIS FM' '굿모닝 아메리카(Good Morning America)' '잭 생 쇼(Zach sang show)' 등 현지 인기 라디오와 TV쇼에 출연하며 글로벌한 관심 속 성황리에 프로모션을 마치고 21일 입국했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