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강화', 24일부터 26일까지 5회차 앞당겨 특별 편성[공식]
일간스포츠

입력 2021.12.23 16:05

황소영 기자
'설강화'

'설강화'

'설강화'가 5회까지 앞당겨 특별 편성해 시청자들과 만난다.  

 
JTBC 측은 "주말극 '설강화'에 대한 논란이 지속되고 있다. 방송 드라마의 특성상 한 번에 모든 서사를 공개 할 수 없기 때문에 초반 전개에서 오해가 비롯된 것으로 보인다"면서 "시청자분들의 우려를 덜어드리고자 방송을 예정보다 앞당겨 특별 편성하기로 했다"라고 밝혔다.  
 
24일부터 26일까지 3일 동안 방송되는 '설강화' 3~5회는 남파 공작원인 정해인(수호)이 남한에 나타난 배경과 부당한 권력의 실체가 벗겨지며 초반 설정과의 개연성이 드러날 예정이다.  
 
JTBC 측은 "극 중 안기부는 남파 공작원을 남한으로 불러들이는 주체임이 밝혀지고, 본격적으로 남북한 수뇌부가 각각 권력과 돈을 목적으로 야합하는 내용이 시작된다. 또한 이들이 비밀리에 펼치는 작전에 휘말리는 청춘들의 이야기도 전개된다"라고 설명했다.  
 
끝으로 "콘텐트에 대한 다양한 시각과 의견을 존중한다. 시청자분들의 의견을 듣기 위해 시청자 게시판과 포털사이트 실시간 대화창에서 다양한 목소리를 청취하고 있다. 이번 특별 편성 역시 시청자분들의 우려를 해소하기 위한 선택"이라면서 "앞으로도 보내주시는 의견을 경청하고 좋은 콘텐트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약속했다.  
 
'설강화' 특별 편성에 따라 기존 금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되던 '해방타운'은 25일 오후 6시 50분에 방송된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