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소년 시티' 미래소년, 영월 여행 마무리
일간스포츠

입력 2021.12.24 08:20

황지영 기자
DSP 제공

DSP 제공

미래소년의 1박 2일 강원도 영월 여행이 마무리된다.

 

24일 오후 모비딕 채널을 통해 달콤함이 가득한 아침 식사 후 세 번째 미션까지 마무리하는 미래소년의 모습을 담은 ‘미래소년 시티’ 마지막 화가 공개된다. 멤버들은 아침에 일어나 함께 커피를 마시고 이야기를 나누며 그 어느 때보다 행복한 아침을 보낸다.
 
도현과 동표는 멤버들을 위한 식사를 준비하면서 예상치 못한 난관에 당황했지만 그동안 쌓아왔던 요리 실력으로 새로운 요리를 완성한다. 특히 도현의 깜짝 댄스와 멤버들의 귀여운 먹방은 놓칠 수 없는 관전 포인트가 될 것.
 
세 번째 작사 미션을 받고 잠자기 전 내가 꿈꾸는 미래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 멤버들은 가사 작업까지 마무리할 예정이다. 강원도 영월에서 보낸 1박 2일의 추억을 바탕으로 멤버들이 어떤 곡을 만들어낼지 시청자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마지막 방송을 앞둔 미래소년 멤버들은 “'미래소년 시티'를 통해 멤버들과 좋은 추억을 만들어서 너무 행복했다. 함께한 순간을 가사로 기록할 수 있어 더욱 뜻깊고 소중한 추억이 된 것 같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다음에 기회가 생긴다면 더 엄청난 케미를 보여드리고 싶다. 앞으로도 멤버들과 함께 열심히 달려가겠다. ‘미래소년 시티’를 사랑해주신 모든 분께 감사하다”라고 덧붙였다.
 
‘미래소년 시티’는 첫 단독 예능인 모비딕 채널의 ‘미래소년 시티’는 미래소년이 일상을 벗어나 자연 속에서 힐링을 하면서, 그 경험을 토대로 음반 가사 작업을 하여 실제로 곡 발매까지 이어지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