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곤룡포 입은' 이준호, 이세영과 '라스' 금의환향 26일 방송
일간스포츠

입력 2022.01.13 16:13

황소영 기자
 '옷소매'

'옷소매'

'옷소매 붉은 끝동' 주역들이 MBC ‘라디오스타'에 출격한다.  

 
지난해 11월 '내일은 국민배우' 특집으로 출연해 큰 웃음을 안긴 배우 이준호와 오대환이 '라디오스타'에 금의환향한다. 당시 '옷소매 붉은 끝동' 방영에 앞서 이준호는 시청률 15%가 넘으면 곤룡포를 풀 착장하고 재출연, 역주행곡 '우리집' 무대를 꾸미겠다는 일명 '곤룡포 우리집' 공약을 내걸었다.  
 
이후 '옷소매 붉은 끝동'은 자체 최고 시청률 17.4%로 방송 내내 화제성 1위를 기록하는 등 높은 인기를 자랑했다. 공약을 이행하기 위해 이준호, 오대환 듀오가 다른 주연들과 함께 재출연을 결정한 것.

특히 이번 '옷소매 붉은 끝동' 특집에는 섬세한 감정연기로 성덕임 역을 소화한 배우 이세영이 출연, 이준호와 '산덕커플'의 끝나지 않은 티키타카 케미스트리를 보여줄 예정이다. 이세영은 아역 톱스타 특집 이후 약 10년 만의 재출연. 홍덕로 역으로 2021년 MBC 연기대상 남자 신인상에 빛나는 강훈, 탄탄한 연기력의 서상궁 장혜진, 세수간나인 김복연 역의 이민지까지 합류해 '옷소매 붉은 끝동'을 다시 보는 듯한 재미를 선사한다.  

이준호의 '곤룡포 우리집' 그리고 성덕임 이세영을 비롯한 배우들의 토크 활약은 26일 오후 10시 30분에 만나볼 수 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