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어스, 2월부터 미국 14개 도시 투어 시작
일간스포츠

입력 2022.01.14 15:30

김진석 기자
원어스

원어스

원어스(레이븐·서호·이도·건희·환웅·시온)가 오는 2월 미주 투어에 나선다.

 
원어스는 오늘(14일) 공식 SNS애 '2022 원어스 투어 '블러드 문'(2022 ONEUS TOUR 'BLOOD MOON')'' 포스터와 티저 영상을 선보였다.
 
공개된 포스터에 따르면 원어스는 2월 12일 미국 뉴욕을 시작으로 윌크스배리(2월 13일) 폰티악(2월 16일) 미니애폴리스(2월 19일) 올랜도(2월 22일) 애틀랜타(2월 23일) 클리블랜드(2월 25일) 루이빌(2월 26일) 시카고(3월 1일) 로렌스(3월 3일) 댈러스(3월 6일) 휴스턴(3월 7일) 피닉스(3월 11일) 비버리 힐스(3월 12일) 등 총 14개 도시에서 단독 공연을 펼친다.
 
이와 함께 원어스만의 판타지적인 스토리가 담긴 '블러드 문(BLOOD MOON)' 티저도 공개됐다. 영상 속 원어스는 화이트 슈트를 입고 등장, 푸른 달빛에 의존해 숲 속을 거닐고 있다. 이내 붉은 빛이 얼굴을 스치자 이들은 약속이라도 한 듯 한 곳으로 모인다. 붉게 물든 달처럼 여섯 멤버의 눈도 서서히 빨갛게 변하며 영상은 끝이 난 가운데, 감각적이면서도 강렬한 사운드가 몰입감을 높였다.
 
원어스는 해외 팬들의 요청으로 2019년 11월 첫 미주 투어에 나선 데 이어 약 2년 3개월 만에 글로벌 팬들과 만난다. 데뷔 이래 독보적인 세계관과 컨셉트, 뛰어난 음악성을 선보여온 원어스는 이번 투어를 통해 글로벌 대세 그룹으로서 자신들의 위치를 더욱 공고히 할 예정이다.
 
원어스는 22일 두 번째 팬미팅 '원어스의 이중생활'을 개최한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