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훈, 2년 연속 퍼스트브랜드 대상 '연기돌' 낙점
일간스포츠

입력 2022.01.15 00:16

조연경 기자
 가수 겸 배우 박지훈이 2년 연속 대한민국 대표 '연기돌'의 존재감을 빛냈다.
 
박지훈은 지난 13일 오전 온라인으로 진행된 '2022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 시상식에서 '2022년을 이끌어갈 기대되는 브랜드 연기돌(남자)' 부문을 수상했다.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은 2003년 제정 이래 높은 소비자 참여를 통해 브랜드 성과측정의 대표적인 지표로 인정받아 온 브랜드 어워드로, 소비자와 함께 대한민국을 이끌어갈 브랜드를 선정한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특히 박지훈은 '2021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에서도 '연기돌' 부문을 수상한 바 있어 올해로 2년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박지훈은 지난 2019년 JTBC 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에서 매력적인 꽃매파 고영수 역으로 출연해 배우로서 강렬한 눈도장을 찍었다. 이어 2020년 카카오TV 오리지널 시리즈 '연애혁명'을 통해 순수한 직진남 공주역 역을 연기하며 시청자들의 설렘을 자극했다.
 
특히 지난해에는 KBS 2TV '멀리서 보면 푸른 봄'에서 최고의 인기남이지만 내면에는 상처를 지닌 주인공 여준 역을 완벽하게 소화해 내며 호평을 받았다.
 
이처럼 다채로운 연기로 사랑받은 박지훈은 앞으로도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으며 대체불가한 연기돌로 활약할 전망이다.
 
연기뿐만 아니라 솔로 가수로서도 열일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박지훈은 전작'HOT&COLD(핫 앤 콜드)'를 비롯해 총 여섯 장의 앨범을 발매하며 만능 아티스트로서의 존재감을 지키고 있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