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미, 성희롱 발언한 제이 용서 "서로 약속했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2.01.21 18:12

황지영 기자
'제이미'

'제이미'

가수 제이미가 성희롱 발언을 했던 제이를 용서하고 이해했다고 말했다.
 
제이미는 21일 자신의 트위터에 "며칠 전 제이가 찾아와 그의 발언과 실수를 사과했다"라며 영어로 글을 썼다. 제이는 트위치 개인방송을 진행하던 중 제이미를 두고 모욕해 논란을 자초했다.
 
이에 대해 제이미는 "제이의 친구거나 그와 가까운 사이라면 그의 발언이 그런 의도가 아니라는 걸 알 것이다. 제이는 나에게 현명하게 말하겠다고 약속했으며 나는 고맙게 생각한다"라면서 "친구로서 나는 제이가 올바른 길로 원하고 한번 더 생각하고 행동으로 옮겼으면 좋겠다"고 했다.
 
제이미는 제이 계정도 태그해 "한 번 만 더 그러면 때릴 거다"라고 덧붙였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