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짝퉁 논란' 프리지아, '찐 부자' 오지호 아내 만난 반응 화제.."강예원이 다리 놨나?"
일간스포츠

입력 2022.01.25 06:40


프리지아(송지아)가 과거 오지호의 아내이자 '찐 부자'인 은보아를 만난 영상이 뒤늦게 역주행하고 있다.

최근 유튜브 채널 '기막힌쇼'에는 '찐부자 집에서 빈티를 숨길 수 없는 프리지아'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라와 네티즌들의 화제를 모으고 있다.

'기막힌쇼'는 해당 영상을 통해, 프리지아가 배우 오지호 아내 은보아 씨를 만났던 모습에 대해 신랄하게 비판했다. 은 씨는 의류업을 하는 부유한 집안의 딸로 알려졌는데, 이와 관련해 '기막힌쇼' 측은 "아무런 연고가 없던 프리지아와 은보아가 만난 이유는 배우 강예원 때문"이라면서 "프리자아 소속사 대표인 강예원이 오지호와 영화를 찍은 적이 있다. SBS '동상이몽'으로 화제성이 높은 오지호 부부를 프리지아 채널에 일부러 등장시킨 것"이라 주장했다.

실제로 해당 영상에서 프리지아는 은 씨의 집 안에 가득한 명품들을 보며 부러워하고 감탄을 연발했는데, 기막힌쇼는 "네티즌들은 찐부자의 삶을 본 짭부자라고 하더라"라고 조롱했다.

한편 프리지아는 2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사과 영상을 올리고 "유튜브 채널을 비공개로 돌리고 자숙의 시간을 갖겠다"고 밝혔다. 하지만 소속사 대표인 강예원의 사과는 아직 올라오지 않아 네티즌들의 반응은 여전히 좋지 않은 상황이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