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박정연, '아직 최선을 다하지 않았을 뿐' 출연…박해준 딸 役
일간스포츠

입력 2022.01.26 14:15

황소영 기자
박정연

박정연

신예 박정연이 티빙 오리지널 '아직 최선을 다하지 않았을 뿐' 출연을 확정, 박해준의 하나뿐인 딸로 활약한다.  

 
2월 18일 첫 공개될 '아직 최선을 다하지 않았을 뿐'은 44춘기 자발적 백수 박해준(금필)이 웹툰 작가의 꿈을 안고 자신만의 속도로 '갓생'에 도전하는 웃픈 이야기를 그린다.
 
극 중 박정연은 철없는 아빠 박해준 밑에서 자라 어릴 때부터 일찍 철이 들 수 밖에 없던 하나뿐인 딸 상아 역을 맡았다. 어른들의 걱정을 덜어주고 싶은 상아는 물만 주면 쑥쑥 크는 콩나물처럼 나무랄 데 없이 알아서 잘 자라는 인물이다.
 
깨끗하고 청아한 이미지의 박정연은 상아와 높은 싱크로율을 보인다. 어딘가 쓸쓸해 보이지만 강단 있는 캐릭터를 박정연 특유의 섬세함으로 가득 채울 뿐만 아니라 물 흐르듯 자연스러운 연기력으로 극을 풍성하게 만들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박정연은 "훌륭한 선생님, 선배님들과 함께 작업하게 되어 현장에서 많이 배우고 더 성장할 수 있던 작품이었다. 좋은 스태프 분들과 감독님, 작가님 덕분에 항상 즐겁게 촬영 할 수 있었다. 삼대의 가정사를 통해 우리 시대 조금은 소홀해진 가정의 소중함을 다시금 느낄 수 있게 해주고 정감 가는 이야기와 매력 넘치는 캐릭터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했다. 시청자 분들의 많은 관심과 시청 부탁드리겠습니다"라며 설레는 출연 소감을 전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