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내맞선', 안효섭X김세정의 대환장 맞선 프로젝트
일간스포츠

입력 2022.02.08 16:41

박정선 기자
 
 
 
'사내맞선'

'사내맞선'

 
‘사내맞선’ 안효섭, 김세정의 대환장 맞선 프로젝트가 시작된다.
 
SBS 새 월화극 ‘사내맞선’은 얼굴 천재 능력남 CEO 안효섭(강태무)과 정체를 속인 맞선녀 직원 김세정(신하리)의 스릴 가득 ‘퇴사 방지’ 오피스 로맨스다. 다가오는 봄과 잘 어울리는 밝고 유쾌한 로맨틱 코미디를 예고하며, 안방극장 시청자들을 설레게 만들고 있다.
 
이런 가운데 8일 공개된 ‘사내맞선’ 3차 티저는 해외 지사에서 국내로 복귀하는 안효섭의 모습으로 시작된다. 공항을 런웨이로 만드는 ‘얼굴 천재’ CEO 안효섭. 그런 그를 반기는 것은 할아버지 이덕화(강다구 회장)가 뽑아 놓은 ‘맞선 후보 리스트’다. 이덕화는 일에 빠져 사느라 연애를 못하는 손주의 ‘결혼 프로젝트’를 추진해, 안효섭을 질색하게 만든다.
 
한편, 김세정은 재벌가 친구 설인아(진영서)의 부탁을 받고, 신들린 연기(?)를 펼치며 맞선 자리를 휩쓸고 다닌다. 안효섭의 맞선 자리까지 나간 김세정은 상대가 자신의 회사 사장이란 것을 알고 놀란다.
 
이와 함께 김세정의 아슬아슬한 이중 생활이 시작된다. 평범한 말단 직원 김세정의 모습으로 회전문을 열고 들어갔다가, 화려한 차림의 팜므파탈 맞선녀 부캐 신금희로 나오는 그녀의 이중 생활이 흥미진진하게 펼쳐진다. 또 비상구 계단에서 안효섭을 마주치자 스카프로 얼굴을 가리는 김세정의 긴박한 모습은 웃음을 유발한다. 퇴사 당하기 싫은 김세정의 노력이 과연 어떤 전개로 이어질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마지막 김세정에게 “내가 결혼하고 싶은 건 당신이라고요”라고 말하는 안효섭의 로맨틱한 모습은 심쿵을 선사한다. 안효섭을 사로잡은 김세정의 예측불가 매력은 무엇일지, 두 사람의 대환장 맞선 프로젝트는 어떤 결과를 낳게 될지, 아슬아슬 심장 떨리는 오피스 로맨스 ‘사내맞선’ 첫 방송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사내맞선’은 카카오페이지에서 연재된 동명의 웹소설을 원작으로 하며, 웹툰으로 제작돼 폭발적 인기를 끈 작품이다. 드라마 ‘사내맞선’은 2월 첫 방송된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