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빙속 괴물'에 대통령 축전...김민석 "팀 추월도 최선"
일간스포츠

입력 2022.02.09 13:10

안희수 기자
대통령에게 축전을 받은 김민석. 사진=대한체육회

대통령에게 축전을 받은 김민석. 사진=대한체육회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에서 한국 선수단에 첫 메달을 안긴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김민석이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축전을 받았다.
 
김민석은 윤홍근 선수단장으로부터 축전을 받은 후 "대통령께 감사드린다. 상상하지 못했던 첫 메달이지만 다른 선수들에게 힘이 되었으면 한다. 그리고 남은 팀 추월 종목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문 대통령은 축전을 통해 "국민에게 큰 자부심을 선사했다. 이 결실에는 수없이 많은 땀과 노력이 들어있을 것. 장하고 자랑스럽다"라고 전했다. 김민석의 별명 '빙속 괴물'을 직접 언급하며 남은 경기도 응원하겠다고 예고했다.  
 
김민석은 지난 8일 중국 베이징 국립 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에서 열린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에서 1분 44초 24로 동메달을 획득했다. 그는 4년 천 평창 올림픽에서 동메달을 따며 아시아 최초 이 종목 메달리스트가 됐다. 당연히 두 대회 연속 메달 획득도 아시아 최초다. 
 
베이징=안희수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