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에코뷰티스코어 컨소시엄 가입…업계 처음
일간스포츠

입력 2022.02.23 10:52

서지영 기자
.

.

아모레퍼시픽이 에코뷰티스코어 컨소시엄에 가입했다고 23일 밝혔다. 국내 화장품 업계 처음이다. 
 
에코뷰티스코어 컨소시엄은 글로벌 화장품 및 퍼스널케어 기업과 전문 협회들이 참여해 발족한 협의체다. 화장품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평가하고 측정하는 스코어링 시스템 개발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현재까지 아모레퍼시픽을 비롯해 로레알, 에스티로더, 유니레버, 존슨앤존슨 등 36개 글로벌 기업과 협회가 참여했으며, 이후 참여를 원하는 기업은 신청 절차를 통해 컨소시엄 가입이 가능하다.
 
향후 컨소시엄에서 공동 개발한 제품 수명 주기에 걸친 환경영향 측정법과 통합된 스코어링 시스템, 데이터베이스 등이 공개되면 고객은 제품의 환경영향 정보를 꼼꼼히 확인하고, 원하는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아모레퍼시픽은 증가하고 있는 지속가능한 가치 소비 니즈에 맞춰 컨소시엄에서 개발한 방법론을 도입해 제품의 환경발자국을 측정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고객에게는 정확하고 투명한 환경 정보를 제공하고 더 나아가 제품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개선하는 기술을 개발, 적용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아모레퍼시픽은 지난해 6월 지속가능경영 목표 ‘2030 AMORE Beautiful Promise’를 발표하고 ‘고객 및 사회와의 동행’, ‘대자연과의 공존’ 이라는 두 축을 바탕으로 한 5대 약속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박영호 아모레퍼시픽 R&I 센터 최고기술책임자(CTO) 전무는 "아모레퍼시픽이 국내 화장품 기업 최초로 에코뷰티스코어 컨소시엄에 가입한 것은 기업이 지속적으로 추진해온 환경 경영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는 의지로 볼 수 있다"고 말했다.
 
서지영 기자 seo.jiye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