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앞둔 서예지, 이번엔 주차 갈등 결국 사과
일간스포츠

입력 2022.03.03 17:22

이현아 기자
일간스포츠DB

일간스포츠DB

배우 서예지가 주차 문제로 이웃과 갈등이 빚은 일이 뒤늦게 알려졌다.

서예지는 지난해 5월 주차 문제로 무려 4년 동안 이웃들과 언성을 높였던 일이 있었다. 한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에 따르면 서예지는 부모가 거주하는 집을 방문 때 아무렇게 주차를 해 이웃들이 고통을 받았다.
 
또 서예지의 부모는 빌라 공용 계단에 반려견 울타리를 설치해 언성이 오갔던 일도 있었다. 이로 인해 서예지의 부친이 주민의 신체를 밀었다는 목격담도 적혔다.
 
이와 관련 서예지의 소속사 골든메달리스트는 주차 갈등과 관련해 서예지가 변호사와 함께 사과했다는 입장을 전했다.
 
한편 서예지는 사생활 논란으로 연예활동을 중단했지만 올해 드라마 ‘이브’로 복귀할 예정이다.
 
이현아 기자 lee.hyunah1@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