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세→한국 드라마 복귀’ 판빙빙, 한국 거리에서 목격
일간스포츠

입력 2022.03.07 15:21

서가연 기자
사진=웨이보

사진=웨이보

사진=웨이보

사진=웨이보

한국 드라마 ‘인사이더’의 카메오 출연으로 근황을 알린 판빙빙이 한국 거리에서 목격됐다.
 
중국의 온라인 매체 CTWANT, ETtoday 등에 의하면 지난 6일(현지시간) 판빙빙이 한국에서 포착됐다고 보도했다.
 
이날 웨이보에는 판빙빙이 촬영 중으로 추정되는 사진이 여러 장 게재됐다. 사진 속 판빙빙은 머리를 하나로 묶고 회색 바지에 검은색 재킷을 걸친 수수한 차림이다. 이어 판빙빙이 촬영 후 스태프들과 함께 모니터링하는 모습도 사진에 담겼다.
 
한편 판빙빙은 지난 2018년 탈세 논란 이후 활동을 중지하며 ‘잠적설’ 등에 휘말렸다가 지난달 21일 JTBC 드라마 ‘인사이더’의 카메오 출연으로 깜짝 근황을 알린 바 있다. ‘인사이더’ 제작진에 의하면 판빙빙의 출연분은 이미 촬영을 끝냈다.
 
중국 등 중화권 네티즌은 “오랜만에 연기하는 판빙빙이라니”, “정말 오랜만이다” 등 판빙빙의 복귀 소식에 뜨겁게 반응했다.
 
서가연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