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지민, 우크라이나 어린이 위해 유니세프 1억 기탁
일간스포츠

입력 2022.03.08 08:54

황소영 기자
한지민

한지민

배우 한지민이 우크라이나 어린이를 돕기 위해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1억 원을 기탁했다.

 
한지민은 최근 보금자리와 학교, 식수 위생시설 등 사회 기반시설이 파괴돼 일상이 마비된 우크라이나 어린이들을 위해 긴급 구호금을 전달했다. 어린이와 청소년의 보건, 영양, 안전한 식수와 위생을 위해 영양실조 치료식과 응급처치 키트, 학습 도구 세트로 전액 사용될 예정이다.
 
현재까지 집계된 우크라이나 어린이 피해 현황으로는 750만 명 어린이들의 생명과 안전이 위협받고 78만 명이 깨끗한 식수와 위생시설 부족으로 여러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소식을 전해들은 한지민은 "우크라이나 국민들과 어린이들의 일상이 회복되는 데 조금이라도 힘을 보태고 싶다. 우크라이나의 어린이들이 하루 빨리 웃으며 학교에 다니는 평화로운 날이 오기를 함께 바라겠다"라고 전했다.
 
한지민은 그간 여러 사회 문제에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기부와 캠페인, 봉사 활동에 참여하고 있는 가운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억 원 상당의 방호복 3000벌을 기부하는가 하면,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을 돕기 위해 5000만 원 기부를 하는 등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tvN 새 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와 티빙 오리지널 '욘더'의 방영을 앞두고 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