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가시죠, 지옥으로" '트레이서' 임시완, 손현주 향한 선전포고
일간스포츠

입력 2022.03.12 15:47

황소영 기자
'트레이서'

'트레이서'

벼랑 끝에 선 임시완이 손현주를 향한 선전포고를 날린다.  

 
오늘(12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될 MBC 금토극 '트레이서' 13회에는 함정에 빠진 임시완(황동주)이 좌절을 겪고 다시 일어서는 과정이 그려진다.
 
13회 예고 영상에는 중앙지방국세청장 손현주(인태준)와 싸움에서 자신이 패배했음을 인정하고 무력감을 느끼는 임시완의 모습이 담겼다. 그는 정처 없이 내리는 빗속을 멍하니 걷는가 하면, 홀로 방안에서 괴로워하는 등 패닉에 빠져있어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결국 임시완은 실패의 책임을 전부 다 자신이 지겠다며 한발 물러선다. 하지만 그의 동료인 조사관 고아성(서혜영)과 조세 5국장 박용우(오영)는 "우리가 있으니까" "너도 우리한테 의지했으면 좋겠다"라며 따뜻한 위로를 건네 한 팀으로서 더욱 단단해진 이들의 동료애를 느끼게 한다.
 
이에 심기일전해 손현주에게 다시 도전장을 내미는 임시완의 모습이 포착돼 짜릿한 역전승을 기대케 한다. 손현주는 자신을 찾아온 임시완에게 "너 아직 모르는구나. 전부 잃는다는 게 뭔지"라며 으름장을 놓아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하지만 임시완은 특유의 당당한 눈빛으로 "그럼 같이 가시죠. 지옥으로"라고 대답하며 더는 물러서지 않는 태도를 보여 더욱 불꽃 튀는 전개를 예고하고 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