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윤민수 “‘아빠! 어디가?’ 출연 후회?” 속내 고백
일간스포츠

입력 2022.03.16 13:31

이세빈 기자
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

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

가수 윤민수가 자신의 예능 대표작인 ‘아빠! 어디가?’ 출연에 대한 속내부터 아들 윤후의 근황을 공개한다.
 
오늘(16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안지환, 정선희, 윤민수, 장예원과 함께하는 ‘들리는 TV! 오디오 스타’ 특집으로 꾸며진다.
 
윤민수는 '아빠! 어디가?‘를 통해 가요계를 넘어 예능에서도 맹활약을 펼쳤다. 특히 아들 윤후와 친구 같은 부자 케미스트리를 보여 ‘국민 아빠’ 칭호를 얻기도.
 
이로 인해 윤민수는 MBC 방송연예대상을 두 차례나 수상했다. 윤민수는 “본의 아니게 연예대상을 두 번 받은 사람이 됐다”고 수줍게 웃으며 예능 치트키로 부상한 소감을 밝힌다. 또한 그는 자신을 ‘국민 아빠’ 반열에 올려준 ‘아빠! 어디가?’ 출연을 후회한 적이 있냐는 질문에 솔직한 속내를 드러낼 예정이라고 해 기대감을 높인다.
 
윤민수의 아들 윤후는 ‘아빠! 어디가?’ 출연 당시 7살 어린이의 순수한 매력을 뽐내 신드롬급 인기를 누렸고, 지금도 회자되며 관심을 받고 있다. 윤민수 역시 윤후를 향한 꾸준한 관심을 실감하며 “여전히 ‘후 아빠’로 불린다”고 털어놓는다.
 
이어 윤민수는 “윤후가 프로그램 출연할 때 스트레스를 받았다고 하더라”라고 깜짝 고백, 전 국민의 사랑과 관심을 한 몸에 받은 윤후의 반응도 들려준다.
 
그런가 하면 ‘라디오스타’에는 윤민수의 또 다른 가족 순수가 견스트(개+게스트)로 등장한다. 팔불출로 돌변한 윤민수는 순수의 남다른 개인기를 자랑하고, 이를 본 4MC는 감탄사를 연발한다고. 여기에 SBS ‘TV 동물농장’의 안방마님 정선희는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고 해 ‘라디오스타’ 최초 견스트 순수의 개인기는 무엇일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윤민수가 전하는 ‘아빠! 어디가?’ 출연에 대한 진실은 오늘(16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세빈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