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뜨거운 피’ 정우X김갑수X천명관 감독, ‘갓파더’ 출연…장민호 지원사격
일간스포츠

입력 2022.03.16 15:55

이세빈 기자
사진=KBS2 '갓파더' 제공

사진=KBS2 '갓파더' 제공

배우 정우, 김갑수, 천명관 감독이 ‘갓파더’에서 입담을 과시한다.
 
오늘(16일) 방송되는 KBS2 '갓파더‘에는 영화 ‘뜨거운 피’의 정우, 김갑수, 그리고 천명관 감독이 출연한다. 김갑수와 함께 ‘갓파더’에 출연 중인 가수 장민호가 아버지의 본업을 응원하기 위해 특별한 지원 사격에 나서 눈길을 끈다.
 
이날 방송에서는 일명 사슴 부자로 통하는 김갑수와 장민호의 특별한 동행이 그려진다. 아들 장민호가 아버지 김갑수의 ‘뜨거운 피’ 제작보고회 현장을 찾아가 1일 수행원을 자처한 것. 장민호는 김갑수를 위해 파이팅 넘치는 응원을 전하는가 하면 “아버지를 잘 부탁한다”며 출연 배우들에게 애정 어린 인사를 전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또한 제작보고회 이후 정우, 김갑수, 천명관 감독이 장민호와 식사를 함께하며 솔직한 이야기를 나눈다. 대화를 통해 정우와 장민호가 모두 부산 출신이라는 점이 밝혀지며 뜻깊은 인연의 시작을 예고하는 한편, 천명관 감독이 김갑수에게 ‘갓파더’ 출연을 적극 추천했다는 비하인드 스토리도 전할 예정이다.
 
정우, 김갑수, 천명관 감독의 동반 예능 나들이는 오늘(16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되는 ‘갓파더’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세빈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