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물다섯 스물하나' 김태리-남주혁-김지연-최현욱, 싱그러운 공연
일간스포츠

입력 2022.03.17 16:55

황소영 기자
'스물다섯 스물하나'

'스물다섯 스물하나'

'스물다섯 스물하나' 김태리-남주혁-김지연(보나)-최현욱이 1999년 태양고 밴드부 정기공연 한가운데에 있는 생생한 현장이 포착됐다.

 
tvN 주말극 '스물다섯 스물하나'는 1998년 시대에 꿈을 빼앗긴 청춘들의 방황과 성장을 그린 드라마다. 청춘 케미스트리를 유감없이 발산하고 있는 배우들의 호연과 감각적인 연출력,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서사가 시너지를 일으키며 10회 연속 동시간대 시청률 1위 자리를 거머쥐었다. 5주 연속 TV 드라마 화제성 부문 1위, 콘텐츠 영향력 지수(CPI Powered by RACOI)에서는 2주 연속 1위 등 시청률과 화제성을 올킬했다.  
 
지난 방송에는 나희도(김태리)-백이진(남주혁)-고유림(김지연)-문지웅(최현욱)-지승완(이주명)이 바닷가로 떠난 수학여행에서 추억을 다지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해질녘 바닷가를 바라보며 일렬로 앉은 다섯 사람은 아름다운 풍광에 감상을 쏟아냈고, 더욱 단단해진 우정을 증명하며 앞으로 펼쳐나갈 청춘 성장사를 기대케 했다.
 
이와 관련 김태리와 남주혁, 김지연(보나)과 최현욱이 알록달록 화려한 조명 속에서 ‘1999년 태양고 밴드 정기공연’에 참여한 장면이 공개돼 시선을 잡아끌고 있다. 극중 문지웅이 보컬을 맡고 있는 태양고 밴드부 '밀림의 왕자' 공연장에 나희도와 백이진, 고유림이 찾아온 장면. 문지웅은 카리스마를 내뿜으며 마이크를 잡고 열창하고 관객들의 열광적인 분위기 속에서 나희도와 고유림 또한 박수를 치며 공연을 즐긴다. 이내 백이진이 기타를 멘 채 무대 위에 등장하면서, 과연 백이진이 기타 연주를 하게 된 이유는 무엇일지 꽃가루가 휘날리는 장면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제작사 화앤담픽쳐스는 "김태리-남주혁-김지연(보나)-최현욱 등 즐겁고 신나게 촬영에 열정을 쏟아내는 배우들의 기운이 고스란히 전해지는 장면이 될 것이다. 태양고 3학년의 마지막을 멋지게 장식하게 될 나희도와 고유림, 문지웅 그리고 이들과 함께하는 백이진의 훈훈한 모습을 본 방송에서 확인해 달라"라고 전했다.
 
'스물다섯 스물하나' 11회는 19일 오후 9시 10분에 방송된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