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형' 김기태→신유미, 레전드 라이브 무대 쏟아낸 '싱어게인2' 톱6
일간스포츠

입력 2022.03.18 10:07

황소영 기자
'아는 형님'

'아는 형님'

'싱어게인2' 톱6 김기태, 김소연, 윤성, 박현규, 신유미가 고퀄리티 라이브 무대를 선보인다.

 
내일(19일) 오후 8시 40분에 방송될 JTBC '아는 형님'에는 뛰어난 가창력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싱어게인2' 톱6 김기태, 김소연, 윤성, 박현규, 신유미가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이들은 무대 위에서 보여준 넘치는 카리스마를 뽐내는 반면, 이와 정반대로 예능 초보다운 수줍은 모습도 함께 보여준다.  
 
이날 방송에서 '싱어게인' 톱6는 콘서트에 버금가는 압도적인 라이브 실력으로 레전드 무대를 선보여 안방에 감동을 전한다. 뿐만 아니라 무대가 끝난 후 5인 5색 각자의 에피소드를 들려주며 형님들의 관심을 한몸에 받는다.  
 
특히 '싱어게인2' 최종 우승자 김기태가 노래를 시작하자마자 형님들은 그의 매력적인 목소리에 환호성을 감추지 못한다. 강호동은 "한국의 마이클 볼튼!"이라며 감탄을 연발한다. 이후 김기태는 노래를 시작하며 창법을 바꾸게 된 사연 등을 공개하며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