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진영, 4월 복귀 "속죄하는 심정…초심으로 돌아가"
일간스포츠

입력 2022.03.21 08:13

황지영 기자
〈YONHAP PHOTO-3328〉 미모 실력 겸비한 홍진영   (서울=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가수 홍진영이 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강대 메리홀에서 열린 첫 정규앨범 '랏츠 오브 러브'(Lots of Love) 컴백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2019.3.8   mjkang@yna.co.kr/2019-03-08 16:55:12/ 〈저작권자 ⓒ 1980-2019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YONHAP PHOTO-3328〉 미모 실력 겸비한 홍진영 (서울=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가수 홍진영이 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강대 메리홀에서 열린 첫 정규앨범 '랏츠 오브 러브'(Lots of Love) 컴백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2019.3.8 mjkang@yna.co.kr/2019-03-08 16:55:12/ 〈저작권자 ⓒ 1980-2019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가수 홍진영이 복귀를 알렸다.
 
논문 표절 논란으로 2020년 11월부터 자숙해온 홍진영이 컴백한다. IMH엔터테인먼트는 21일 "홍진영이 4월 6일 신곡 발표를 목표로 현재 녹음 작업을 마치고 뮤직비디오를 촬영 중"이라고 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홍진영은 그동안 변치 않는 응원을 보내주신 팬들에 대한 감사한 마음과 더불어 공인으로서 대중들에게 큰 실망을 끼쳐드린 자신의 과오와 불찰에 대해 속죄를 하는 심정으로 조심스레 복귀를 결정하게 됐다.
 
이어 "자숙과 반성의 기간을 갖는 동안 소속사와 홍진영은 사회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대중가수로서의 역할에 대해 깊이 고민했으며, 이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만들어 나갈 수 있는 가수의 길을 걸어가고자 한다"며 "복귀 활동에 대한 두려움을 극복하고 밝은 에너지를 줄 수 있는 가수로 변모하는 첫 걸음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특히 "분에 넘치는 인기를 얻기를 바라는 마음보다는 초심으로 돌아가 스스로를 돌아보고 대중들에게 희망을 전하는 가수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따뜻한 시선으로 지켜봐 달라"고 당부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