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신해철 딸 신하연, 父 오마주 '삶을 사랑하라'
일간스포츠

입력 2022.03.23 13:53

김선우 기자
고(故) 신해철의 딸 신하연이 코로나 팬데믹 시대에 따듯한 위로를 보내며 고인이 된 아버지의 메시지를 전했다.
 
한 컴포터블 브리딩 웨어 전문 브랜드가 지난 16일 공개한 캠페인 영상 속에서 신하연은 신해철의 전성기를 연상케 하는 모습으로 등장했다.
 
영상 속에서 신하연은 마스크가 필요 없는 세상을 기다리는 많은 이들에게 위안의 메시지를 보냈다. 신해철의 히트곡 '그대에게'의 엔딩 부분 '내 삶이 끝날 때까지 언제나 그대를 사랑해'가 배경 음악으로 흐르며 신하연은 '이제 그 어느 백신보다 사랑을 전파할 때 입니다'라며 '삶을 사랑하세요'라며 팬데믹 시대에 지친 이들을 따듯하게 감싸 안는다.
 
화보컷으로 구성된 30여 초의 짧은 영상이지만, 시대를 관통하는 음악이라는 매개체를 통해 삶과 죽음을 넘어 여전히 많은 이들에게 희망과 위로를 주고 있는 신해철의 정신적 유산이 딸 신하연을 통해 전달되며 강력한 인상을 남긴다.
 
신하연은 "TV 프로그램을 통해 보여지는 모습 외 다른 모습들도 보여드리고 싶었는데, 아버지를 오마주한 이번 촬영이 그 중 하나가 된 것 같아 기쁘다"며 "'삶을 사랑하라'는 메시지가 힘든 시기를 헤쳐 나가는 많은 분들께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앞서 신하연 영은 지난 설 특집으로 방송된 KBS 2TV '자본주의 학교'에 출연, 신해철과 닮은 외모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그는 다음 달 정규편성되는 '자본주의 학교'를 통해 다시금 대중 앞에 나설 예정이다.
 
김선우 기자 kim.sunwoo1@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