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내맞선' 로코요정 김세정, 직진 고백도 사랑스럽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2.03.23 15:04

황소영 기자
'사내맞선' 김세정

'사내맞선' 김세정

배우 김세정이 설렘 지수를 상승시키는 감정 연기로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

 
지난 22일 방송된 SBS 월화극 '사내맞선'에서 김세정(신하리)은 안효섭(강태무)에게 사랑을 고백하며 애틋한 로맨스를 펼쳤다.
 
김세정은 안효섭과 키스 후 당황스러움에 실수, 접촉사고라고 둘러댔지만 멈추지 않는 안효섭의 직진을 거절하지 못하고 오히려 더 빠져들었다. 애국가를 부르며 마음을 가라앉히려 노력했지만 놀이공원 데이트를 즐기는 등 함께 시간을 보내며 감정을 더욱 키워나갔다.
 
이 가운데 송원섭(이민우)이 김세정과 안효섭 두 사람의 계약 연애를 알게 되면서 러브라인에도 갈등이 불거지는듯 했지만, 결국 김세정은 자신의 진심을 깨닫고 안효섭에게 솔직한 마음을 고백했다.
 
특히 김세정은 안효섭과의 저녁 식사권을 따내기 위해 사내 체육대회에서 피구왕으로 변신해 웃음을 자아냈다. 다른 여자와 선을 본다는 안효섭에게 귀여운 질투를 해 시청자들을 미소짓게 만들었다.
 
결국 김세정은 안효섭을 만나 "다른 사람 시선 안쓰고 두 사람만 생각하겠다"라며 다시 한번 키스를 선사해 본격적인 로맨스의 시작을 알렸다.
 
김세정은 엉뚱하고 유쾌한 모습에서도 사랑스러운 '로코 요정'의 매력을 100% 발휘하며 설렘 지수를 상승시켰다. 애틋함과 진지함을 오가는 열연이 돋보였다.  
 
'사내맞선'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