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글즈 외전' 윤남기-이다은, "싸운 적 있어?" 질문에 등산모임 언급..
일간스포츠

입력 2022.03.25 09:42


윤남기♥이다은 커플이 ‘집들이 모임’ 2차에서 처음으로 데시벨을 높인다.
 
28일(월) 밤 11시 방송하는 MBN ‘돌싱글즈 외전-가족의 탄생’(이하 ‘돌싱글즈 외전’) 2회에서는 윤남기♥이다은(남다) 커플이 ‘돌싱글즈2’ 멤버들과 함께 집들이 2차를 즐기는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남다 커플은 윤남기의 새집 근처의 식당에서 2차를 이어가며 ‘닭살 치사량’을 보여준다. 콩깍지가 제대로 쓰인 두 사람의 모습에 ‘돌싱2’ 멤버들은 연신 부러움의 야유를 보낸다. 하지만 ‘달콤 과다’ 남다 커플에게도 ‘이상 기류’가 포착된다. 대화 중 윤남기가 “혹시 싸운 적 있냐”는 유소민의 질문에 “싸운 적은 없고 혼난 적은 있다”라고 답하며 위기의(?) 등산모임을 언급하는 것.
 
이에 이다은은 추가 설명을 보태고, 윤남기는 갑자기 “(모임) 안 간다고!”라며 발끈한다. 옆에 있던 김계성은 “남기 데시벨 올라간 거는 처음 봐”라며 놀라워한다. 잠시 후, 이다은은 “오빤 나한테 참는 거 없지?”라는 돌발 질문을 던진다. 윤남기는 당황하며 “그건 나한테 불만이 있다는 거잖아”라고 되묻는다. 심각한 분위기에 멤버들은 “드디어 불만 성토의 장이 열린 것이냐”며 “서로에 대한 불만사항을 털어놔 보라”고 유도(?)한다.
 
결국 윤남기는 “진짜 완전히 다른 게 하나 있긴 하다”라고 실토해 이다은을 긴장케 한다. 윤남기가 지적한 완전히 다른 하나(?)가 과연 무엇일지, 이 상황이 어떻게 수습될 수 있을지 궁금증이 수직 상승한다.
 
제작진은 “항상 달달한 분위기만 풍겨왔던 남다 커플이 ‘돌싱글즈2’ 멤버들과의 편한 집들이 자리에서 솔직한 이야기들을 털어놓는다. 모든 연애가 그렇듯 사소한 것이지만, 그것이 일상이기에 작지만은 않은 이야기들이 오고 간다. 재혼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 두 사람이 어떤 차이점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을지 관심 있게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윤남기♥이다은의 새로운 동거 및 재혼 과정을 담은 5부작 리얼 예능 MBN ‘돌싱글즈 외전-가족의 탄생’ 2회는 28일(월) 밤 11시 방송되며, 온라인 동영상 플랫폼 웨이브(wavve)에서 OTT로 독점 공개된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사진=MBN ‘돌싱글즈 외전’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