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년심판' 이연, '길복순' 캐스팅…롤모델 전도연과 호흡
일간스포츠

입력 2022.03.29 07:49

조연경 기자
넷플릭스 시리즈와 영화를 모두 점령한다.  
 
충무로 기대주 이연이 넷플릭스 영화 ‘길복순’에 캐스팅됐다.  
 
'길복순'은 청부살인업계의 전설적인 킬러 길복순이 회사와 재계약 직전, 죽거나 또는 죽이거나, 피할 수 없는 대결에 휘말리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액션 영화다. 전도연, 설경구, 이솜, 구교환 등 연기파 배우들의 만남으로 제작 단계부터 화제를 모았다.   
 
극 중 이연은 길복순(전도연)이 소속된 킬러 회사의 일원인 영지 역을 맡았다. 실제로도 평소 이연이 닮고 싶은 연기 롤 모델을 묻는 질문에 “전도연 선배님”이라고 수차례 답했던 만큼 ‘길복순’을 통해 전도연과 어떤 액션 호흡을 보여줄지 관심이 쏠린다. 
 
이연은 다수의 독립, 단편 영화를 통해 탄탄한 연기력을 쌓아온 배우다.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한국영화의 오늘-비전' 섹션 선정작으로 오른 영화 '절해고도'와 ‘와이드 앵글-한국단편 경쟁’ 부문에 선정된 ‘거북이가 죽었다’에서 주연으로 활약, 충무로가 주목하는 신예로 떠올랐다. 
 
또한, 최근 넷플릭스 글로벌 TOP 10 TV 프로그램(비영어) 부문에서 2주 연속 1위를 차지한 시리즈 ‘소년심판’에서 선과 악이 공존하는 얼굴로 촉법소년 백성우 역을 위화감 없이 탄생시키며 글로벌 눈도장을 찍었다. 
 
‘소년심판’을 통해 떠오르는 신예로 자리매김한 이연은 ‘길복순’까지 연이어 넷플릭스 작품에 캐스팅, 눈에 띄는 행보에 업계 기대감이 상당하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