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빈오♥' 공효진, 손예진 결혼식 부케 받은 이유 있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2.04.01 19:03

황지영 기자
공효진 케빈오

공효진 케빈오

배우 공효진(42)이 케빈오(32)와 결혼을 약속했다.
 
1일 공효진과 케빈오가 결혼을 앞뒀다는 보도가 나왔다. 공효진은 2020년 3월 케빈오 노래에 감탄하는 글을 SNS에 올리는 등 자연스럽게 티를 내왔다.
 
절친 손예진 결혼식에서 부케를 받은 공효진은 케빈오의 프러포즈를 받았고 결혼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들을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공효진 소속사는 "결혼은 좋은 소식 있으면 알려드리겠다"며 열애는 인정했다.
 
매거진 모델 등으로 연예계 생활을 시작한 공효진은 1999년 영화 '여고괴담 두번째 이야기'로 연기 데뷔했다. '멜로퀸' '흥행보증 수표' 등으로 불리며 '고맙습니다' '파스타' '최고의 사랑' '주군의 태양' '동백꽃 필 무렵' 등을 히트시켰다.
 
케빈오는 2015년 Mnet '슈퍼스타K7' 우승자다. JTBC '슈퍼밴드'를 통해 밴드 애프터문을 결성해 활동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