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탄, 절제된 섹시미의 정석
일간스포츠

입력 2022.04.03 17:21

정진영 기자
사진=SBS 제공

사진=SBS 제공

신인 보이 그룹 탄(TAN)이 절제된 섹시미를 제대로 보여줬다.

 
탄(창선, 주안, 재준, 성혁, 현엽, 태훈, 지성)은 3일 오후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 출연해 신곡 ‘두 두 두’(DU DU DU)로 무대를 꾸몄다.
 
무대에 오른 탄은 시작부터 7인 7색 빛나는 비주얼로 글로벌 팬들의 심장을 폭격하는가 하면, 부드러운 카리스마가 돋보이는 의상 스타일링으로 섹시한 매력을 보여줬다.
 
특히 탄은 탁월한 표정 연기부터 여유로운 표정까지 신인답지 않은 능숙함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차세대 ‘퍼포먼스 맛집’다운 칼군무는 시선을 압도했다.
 
흔들림 없는 보컬과 화려한 우산 퍼포먼스, 중독성 강한 멜로디로 데뷔와 함께 K팝 팬들의 눈을 사로잡은 탄은 ‘두 두 두’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간다.
 
정진영 기자 chung.jin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