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지영, 이엘라이즈 새 둥지 "국내활동 집중…기대·응원 부탁"
일간스포츠

입력 2022.04.06 09:18

조연경 기자
 
배우 강지영이 새 둥지를 찾았다. 
 
강지영은 최근 이엘라이즈와 전속계약을 체결, 6일 새 소속사를 통해 “이엘라이즈와 인연을 맺게 됐다. 새 소속사와 함께 국내 활동에 더욱 집중할 계획이다. 항상 응원해준 팬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 늘 보내주신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새로운 모습으로 인사드릴 테니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는 인사를 전했다. 
 
지난 2008년 그룹 ‘카라’로 데뷔한 강지영은 한국과 일본 양국에서 큰 사랑을 받으며 활동했다. 배우 활동은 2014년 일본에서 본격적으로 시작, 조∙단역부터 시작해 주연까지 꿰차는 것은 물론 브라운관을 넘어 스크린, 뮤지컬까지 도전하며 돋보이는 연기 성장세를 입증했다.
 
차근차근 쌓은 필모그래피를 통해 2016년 모델프레스의 독자가 뽑은 베스트 아티스트 어워드에서 넥스트 아티스트상, 2018년 제10회 오키나와국제영화제에서 영화 ‘레온’으로 오키나 관객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기도 했다. 
 
이후 5년 만에 국내 무대에 복귀한 강지영은 드라마 ‘야식남녀’에 캐스팅 돼 첫 주연작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최근 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에서는 특별 출연의 좋은 예라는 호평을 얻었다. 
 
자신만의 영역을 확장시키며 다방면에서 뛰어난 역량을 발휘하고 있는 강지영과 이엘라이즈가 만나 어떤 시너지를 낼지 관심이 쏠린
 
한편 강지영과 전속계약을 맺은 이엘라이즈는 예능, 드라마, 뮤직 등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제작,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및 소셜 플랫폼 기업들을 보유한 종합 엔터테인먼트 미디어사 이엘그룹의 계열사로 류수영, 신성우, 왕빛나 등 아티스트가 소속돼 있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