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민, 대낮 숙취운전 논란에 "문장선택 잘못..경솔하게 말한것 죄송"
일간스포츠

입력 2022.04.08 14:22


배우 이수민이 대낮 숙취 운전 논란에 문장 선택을 잘못한 것이라며 경솔한 발언을 사과했다. 

이수민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분! 제가 문장 선택을 잘못하여 논란을 만든 부분 불편하셨다면 죄송합니다"라며 "술기운은 전혀 없었고 속쓰림과 체력적으로 피곤한 상태. 그 의도였는데 경솔하게 말한 부분 죄송합니다"라고 밝혔다. 

앞서 이날 이수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술이 안 깬다'라는 글과 함께 차량 운전석에 있는 사진을 게재해 숙취 운전 논란에 휘말렸다. 

이와 관련 이수민은 "음주운전 안했는데. 4월 6일 수요일에 마셨고, 음주 16시간 후였고 충분한 수면 후 활동하였고 정차 중입니다"라고 해명했다.

한편 이수민은 지난 2007년 SBS 드라마 '미워도 좋아'로 데뷔했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