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검사 도베르만' 강말금, 브라운관 꽉 채우는 몰입감
일간스포츠

입력 2022.04.13 17:21

황소영 기자
'군검사 도베르만' 강말금

'군검사 도베르만' 강말금

'군검사 도베르만' 강말금이 브라운관을 꽉 채우는 몰입감을 선사했다.  

 
현재 방영 중인 tvN 월화극 '군검사 도베르만'에서 강력계 형사 도수경으로 활약 중인 강말금. 지난 방송에서 강말금(도수경)은 지뢰 영웅의 대국민 사기극을 폭로하는 기자회견이 무산될 위기에 처하자 기지를 발휘해 안보현(도배만)을 도왔다. 이후 군단장의 갑질 의혹을 수사하기 위해 꾸려진 군검경 합동수사단에 합류하며 안보현의 든든한 지원군으로 나섰다. 일반인 신분인 군단장 동생의 수사를 전담한 것.
 
강말금은 군단장의 눈치를 보는 박진우(서주혁 법무참모)에게 "당신은 정확하게 죄를 묻고 진실을 밝히는 군검사여야 한다"라고 따끔하게 일침을 가했다. 또 외압에 굴하지 않고 수사를 진행하며 강력계 형사다운 불꽃 카리스마를 보여줬다.
 
형사의 사명감과 강직함,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하는 정의로움을 지닌 강말금을 안정감 있는 연기로 표현해내고 있는 그는 화장기 없는 얼굴과 질끈 묶은 머리,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으로 리얼리티를 더하며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군검사 도베르만'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