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비한 동물들과 덤블도어의 비밀’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
일간스포츠

입력 2022.04.14 11:03

이현아 기자
사진=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제공

사진=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제공

영화 ‘신비한 동물들과 덤블도어의 비밀’이 개봉 첫 날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했다. 올해 개봉한 외화 중 최고 오프닝 기록으로 모처럼 극장가에 활기가 돌고 있다.

‘신비한 동물들과 덤블도어의 비밀’은 13일 8만6808명(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14일 집계)의 관객을 동원했다. 누적관객수는 8만8022명이다. 2022년 평일에 개봉한 외화 중 가장 많은 관객을 극장으로 불러들였다.
 
박스오피스 상위 10위권 영화들과 비교하면 관객수를 압도한다. 실시간 예매율도 56%가 넘는 등 개봉 첫 주 주말 흥행 돌풍이 예상된다. ‘신비한 동물들과 덤블도어의 비밀’이 모처럼 봄나들이를 계획하는 관객들의 발길을 극장으로 부르는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 영화는 전쟁을 선포한 그린델왈드와 덤블도어 군대의 대결 속 가장 거대하고 위험한 세상을 구할 마법 전쟁을 그린다.
 
에디 레드메인, 주드 로, 마스 미켈센, 에즈라 밀러, 댄 포글러 등이 출연했다. 데이비드 예이츠 감독이 이번에도 연출을 맡았다.
 
한편 박스오피스 순위는 2위 ‘스텔라’(누적 7만명), 3위 ‘모비우스’(누적 44만명), 4위 ‘앰뷸런스’(누적 9만명), 5위 ‘수퍼 소닉2’(누적 14만명) 순이었다.
 
이현아 기자 lee.hyunah1@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