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 동시기 개봉작 예매율 1위, 입소문 제대로!
일간스포츠

입력 2022.04.19 15:34

정진영 기자
사진=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제공

사진=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제공

영화 ‘앵커’가 벌써부터 입소문을 타고 있다.

 
19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천우희, 신하균, 이혜영 등 믿고 보는 연기파 배우들의 열연과 숨 막히는 긴장감을 선사하는 미스터리 스릴러로 호평을 받고 있는 영화 ‘앵커’가 개봉을 앞두고 동시기 개봉작 예매율 1위를 기록했다.
 
‘앵커’는 방송국 간판 앵커 세라(천우희)에게 누군가 자신을 죽일 것이라며 직접 취재해 달라는 제보 전화가 걸려온 후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천우희, 신하균, 이혜영. 세 강렬한 배우의 연기 시너지는 물론, 자신의 죽음을 제보하는 의문의 전화에서 시작되는 신선한 스토리와 서스펜스로 새로운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앵커’는 20일 개봉한다.
 
정진영 기자 chung.jin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