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3대 기획사 첫 합동 심사..반전 결과
일간스포츠

입력 2022.04.23 14:14

박정선 기자
 
'놀면 뭐하니?'

'놀면 뭐하니?'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 반전 결과와 생생한 현장감으로 모두를 집중하게 한 ‘첫 보류전’이 개최된다.
 
23일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에서는 WSG워너비 멤버를 뽑기 위한 블라인드 오디션이 계속된다. 각양각색 실력자들의 등장이 모두를 놀라게 한 가운데, 아쉽게 2표를 받아 합격 보류가 된 참가자들의 ‘보류전’이 예고돼 치열한 경쟁을 기대하게 한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 속 3대 기획사 안테나 유팔봉(유재석), 미디어랩시소 엘레나 킴(김숙), 콴무진(콴&야무진) 하하&정준하는 처음으로 한 자리에 모여 심사를 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무엇보다 이전과 달리 대표들 바로 앞에서 ‘라이브’로 노래를 부르는 참가자들의 모습이 생생한 현장감을 더한다.
 
이날 대표들은 참가자들에게 준비한 노래 외 즉석에서 신청곡을 주문하며 날카로운 심사를 이어갔다. 후끈한 열기에 참가자들은 현장에서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반면, 노래방 마이크로 무대를 찢은 이도 있었다고. 특히 즉석 신청곡으로 심사 결과를 바꾼 참가자도 있었다고 해, 반전 매력을 뽐낸 이는 누구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대표들의 다양한 표정은 희비가 엇갈릴 보류전을 더욱 궁금하게 한다. 잇몸 미소를 만개한 유팔봉, 의미심장한 표정의 엘레나 킴, 아리송한 얼굴의 하하
&정준하의 모습이 포착된 것.
 
현재까지 보류를 받은 참가자는 ‘잘 부탁드립니다’를 부른 김고은(가명)으로 이날 방송에서 보류전을 하게 될 참가자들이 추가되며 뜨거운 경쟁이 계속될 전망이다. 누구를 떨어뜨려야 할지, 붙여야 할지 시청자들을 몰입하게 할 WSG워너비 블라인드 오디션과 반전의 첫 번째 보류전 결과는 23일 ‘놀면 뭐하니?’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