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는 아름다워’ 현쥬니, 시어머니에게도 ‘프로팩폭러’로 깨알 재미
일간스포츠

입력 2022.04.25 16:22

서가연 기자
사진=KBS 제공

사진=KBS 제공

'현재는 아름다워' 현쥬니가 안방극장에 속 시원한 언변으로 깨알 웃음을 선사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KBS2 ‘현재는 아름다워’에서 이소라(현쥬니 분)가 집에서도 직장에서도 파워 당당한 모습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지난 방송에서 이소라는 시어머니인 유혜영(김예령 분)과 기 싸움을 벌여 극의 재미를 더했다. 유혜영이 만두를 싸가지고 오자 이소라는 “조금만 일찍 갖고 오시지. 지금 애들 밥 다해놨는데”라며 아쉬운 소리를 했다. 이에 유혜영은 감사하다는 말을 먼저 하지 않는 이소라를 얄미워했으나, 이소라는 한마디도 지지 않고 시어머니의 가스라이팅을 모두 방어해내 웃음을 자아냈다.
 
이소라의 이러한 면모는 직장인 윤치과에서도 계속됐다. 커플 만들기 프로에 나가기로 했던 이윤재(오민석 분)가 출연을 안 하게 되자 이소라는 진심으로 아쉬워하며 “남자고 여자고 때를 놓치면 결혼이 힘들긴 해요. 저도 멋모르고 결혼했지, 결혼이 이런 건지 알았으면 안 했을 거예요. 원장님 파이팅!”이라고 악의 없는 응원의 말을 전해 이윤재를 당황하게 했다.
 
이렇듯 현쥬니는 상대를 가리지 않고 팩트 폭행을 날리는 솔직 당당한 모습으로 예측 불가한 매력을 한껏 발산했다. 시어머니, 병원 원장 등 자신보다 나이가 많든 적든 해맑은 표정과 말투로 할 말을 다 하며 상대방의 허를 찌르는 언변을 뽐내 깨알 웃음과 사이다를 선사했다.
 
현주니의 찰떡같은 캐릭터 소화력으로 완성된 이소라는 짧은 등장에도 불구하고 통통 튀는 존재감으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현쥬니의 속 시원한 팩트 폭행은 매주 토, 일 오후 8시 ‘현재는 아름다워’에서 만날 수 있다.
 
서가연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