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쾌한 에너지" 고레에다호 승선 '브로커' 이주영의 활력
일간스포츠

입력 2022.04.29 08:48

조연경 기자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선택을 받았다.  
 
제75회 칸국제영화제 경쟁부문 공식 초청작 '브로커(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이주영이 극중 브로커 일행을 쫓는 후배 형사로 등장, 극에 신선한 활력을 불어넣는다. 
 
'브로커'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다.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영화 '야구소녀' 등 영화와 드라마를 오가며 자신만의 개성과 존재감을 드러내온 배우 이주영은 이번 영화에서 수진(배두나)과 함께 브로커 일행을 쫓는 후배 이형사 역을 맡아 스크린 대세 행보를 이어간다. 
 
수사 방식에 있어 때때로 의견을 달리하면서도 그 누구보다 선배인 수진을 믿고 따르는 이형사는 매일같이 이어지는 잠복근무에 그 어느 때보다 몰두하는 수진과 함께 수사에 뜨거운 열의를 보이는 인물이다. 
 
다채로운 연기 스펙트럼과 특유의 캐릭터 표현으로 이형사를 경쾌하게 그려낸 이주영은 수진 역 배두나와 첫 만남이라는 게 믿기지 않을 만큼 인상 깊은 호흡을 완성해냈다는 후문.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은 “이주영 배우의 반듯하고 상쾌한 에너지가 이형사와 안성맞춤이었다. 배두나 배우와도 흐뭇할 정도로 좋은 호흡을 보여줬고, 앞으로가 더욱 기대되는 배우다"라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힘 있는 스토리텔링과 섬세한 연출로 전 세계를 사로잡아 온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신작이자, 세대를 뛰어넘는 대한민국 대표 배우들의 만남, 깊이 있는 메시지와 여운으로 기대를 높이는 '브로커'는 오는 6월 8일 개봉 예정이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