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세라핌 김채원 “방시혁 PD 데뷔 앨범 당당하고 도도하게” 조언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02 16:01 수정 2022.05.02 16:56

이세빈 기자
사진=쏘스뮤직 제공

사진=쏘스뮤직 제공

그룹 르세라핌이 방시혁 총괄 프로듀서가 전한 조언을 쩐했다.
 
르세라핌이 2일 오후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첫 번째 미니 앨범 ‘피어리스’(FEARLESS) 발매를 기념한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르세라핌은 하이브와 쏘스뮤직이 협력해 론칭하는 첫 걸그룹이다. 아이즈원 출신 김채원과 사쿠라를 비롯해 허윤진, 카즈하, 김가람, 홍은채로 구성됐다.
 
미니 앨범 ‘피어리스’에는 동명의 타이틀곡 ‘피어리스’를 비롯해 ‘더 월드 이즈마이 오이스터’(The World Is My Oyster), ‘블루 플레임’(Blue Flame), ‘더 그레이트 머메이드’(The Great Mermaid), ‘사워 그레이프’(Sour Grapes)까지 총 다섯 트랙이 수록됐다.
 
김채원은 “우리 데뷔 앨범 콘셉트, 타이틀 곡 가사를 제작팀과 꾸준히 이야기하며 정했다”며 “방시혁 PD님이 ‘여러분의 이야기니까 당당하고 도도하게 표현하면 좋을 것 같다’고 조언해줬다”고 말했다.
 
이어 김가람은 “솔직히 정말 신기했다. 우리가 더 잘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초호화 라인업에 대한 소견을 밝혔다.
 
사쿠라는 ‘하이브 첫 걸그룹’이라는 수식어에 대한 부담감을 털어놨다. 사쿠라는 “부담이 없었다면 거짓말 같다. 부담을 느끼면서도 한편으로는 큰 관심에 감사함을 느끼기도 했다. 멤버와 이야기 나누며 ‘주변의 시선을 의식하기보다는 할 수 있는 걸 하자, 있는 그대로의 우리를 보여주자’고 말했다. 이번 앨범에도 이 부분을 녹였다”고 설명했다.
 
‘피어리스’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이세빈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