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카, 1분기 매출 5575억원…11분기 연속 상승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04 10:13

안민구 기자
중고차 플랫폼 기업 K Car(케이카)는 2022년 1분기 매출 5575억원을 기록했다고 4일 공시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31% 증가한 수치로, 케이카는 11분기 연속 매출 성장세를 이어갔다.
 
1분기 매출은 중고차 판매가 이끌었다. 케이카의 1분기 총 판매량은 3만7632대로 전년 동기 대비 14.3% 증가했다. 
 
이 가운데 온라인 구매 서비스 ‘내차사기 홈서비스’를 통한 이커머스 판매량은 1만4217대로 전년 동기 대비 36% 증가했고, 전체 소매 판매량 중 차지하는 비중도 48%로 전년 동기보다 8.5%p 늘어났다. 
 
케이카는 판매량 증대로 인해 올 1분기 국내 중고차 시장점유율 역시 6%로 전년 동기 대비 1.2%p 상승했다.
 
다만 자동차 공급 부족으로 인한 가격 상승은 수익성에 부정적 영향을 끼쳐 1분기 영업이익은 130억원에 그쳤다. 전년 동기 대비 23.7%, 전 분기 대비 8.3% 감소한 수치다.
 
케이카 관계자는 "대외적 요인에 따른 수익성 영향은 일시적 현상으로, 중고차 가격 상승세가 진정되고 포스트 코로나19 체제로 일상회복이 순조롭게 진행되면 시장이 제자리를 찾아가며 수익성이 개선될 것"이라고 말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