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어린이날 맞아 1억 원 기부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05 14:57

정진영 기자
사진=멜론 제공

사진=멜론 제공

가수 아이유가 어린이날을 맞아 선행에 나섰다.

 
소속사 EDAM엔터테인먼트는 아이유는 100주년을 맞이한 어린이날을 기념해 한부모·조손가정 아동 및 청소년들에게 1억 원을 전달했다고 5일 밝혔다.
 
아이유는 “많은 분께 받은 사랑을 아이들과 함께 나누고자 도움이 필요한 곳에 마음을 전하게 됐다”며 “모든 아이가 더욱 환하게 웃으며 행복한 미래를 꿈꿀 수 있는 어린이날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기부금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한부모, 조손가정 아동·청소년의 생활안정자금과 대학 입학을 앞둔 이들의 학비 지원 및 돌봄이 필요한 아동을 위해 주거 환경 및 생활용품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아이유는 데뷔 이후 특별한 기념일마다 팬클럽 유애나와 함께 ‘아이유애나’란 이름으로 꾸준한 나눔을 실천해왔다. 또한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기부에 앞장서며 선한 영향력을 펼쳐왔다.
 
정진영 기자 chung.jin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