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효주, 어린이날 맞아 총 1억 원 기부…소아 환자 수술비 지원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06 10:34

이세빈 기자
사진=BH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BH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한효주가 어린이날을 맞아 소아 환자들에게 온정을 전했다.
 
한효주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한효주가 어린이날을 맞이해 서울아산병원에 총 1억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전달된 한효주의 기부금 5000만 원은 소아 환자들이 경제적 부담으로 진료 시기를 놓치지 않도록 수술비용 등 치료비로 쓰일 예정이다.
 
서울아산병원 최재원 대외협력실장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보내준 한효주 후원자님의 아름다운 마음에 감사드린다. 선한 영향력이 널리 퍼져 우리 사회가 더욱 따뜻하고 밝게 되기를 바란다. 아울러 중한 질병으로 투병 중인 소아 환자들에게 후원자님의 마음까지 잘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환우에 대한 꾸준한 관심으로 서울아산병원에 총 1억 원을 기부한 한효주는 기부자의 벽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 2018년에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국내환아지원캠페인인 환아복지원 프로젝트를 통해 편하고 입기 쉬운 환아복을 제작하는가 하면 모금함을 개설해 환아들의 수술비 및 치료비, 심리치료비 등을 지원한 바 있다.
 
한편 한효주는 디즈니+ ‘무빙’ 촬영 중이다.
 
이세빈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