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루키' 홍예지, 광고까지 섭렵…인간비타민 자태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06 07:39

조연경 기자
배우 홍예지가 광고 촬영에 나섰다. 
 
홍예지는 4일 자신의 SNS에 '첫 광고 촬영을 진행하였습니다. 너무 행복하고 즐겁게 촬영했어요'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홍예지는 청재킷을 입고 통통 튀는 매력을 뽐내는가 하면, 깜찍한 표정과 장난스러운 포즈까지 마치 순정 만화에서 튀어나온 듯 물오른 미모와 밝은 에너지로 시선을 끈다. 
 
또 상큼한 느낌이 물씬 풍기는 파스텔톤 의상을 입은 홍예지는 사랑스럽고 청순한 분위기도 뽐냈다. 캐주얼한 의상과 큰 눈망울, 보기만 해도 기분이 좋아지는 청량한 미소가 조화롭게 어우러져 싱그러움을 배가시켰다.
 
단 두 장의 사진에 다양한 모습을 담아낸 홍예지는 실제 광고 촬영 현장에서 달라지는 의상과 콘셉트에 맞춰 변화무쌍한 표정과 포즈를 지으며 순식간에 A컷을 만들어내 수많은 스태프들의 감탄을 이끌어냈다는 후문이다.
 
한편, 홍예지는 오는 6월 개봉하는 영화 ‘이공삼칠’로 스크린 주연 데뷔 신고식을 치른다. 홍예지는 극 중 예기치 않은 사고로 인해 살인을 저지르고 수감되는 열아홉 소녀 윤영 역을 맡아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일 전망, 
 
여기에 티빙 오리지널 ‘전체관람가+:숏버스터’와 시트콤 ‘청와대 사람들’에 잇달아 캐스팅되며 슈퍼 루키의 탄생을 알린 바, 데뷔 전부터 방송가를 넘어 광고까지, 분야를 가리지 않고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홍예지가 20대 대표 여배우로 성장할지 주목된다. 
 
조연경 기자 cho.yeongye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