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민♥' 김준호, "재혼인데 뭔 축의금?" 김종국 지적에 발끈.."뭐 하나 사줘"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09 08:24

이지수 기자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장면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장면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장면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장면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장면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장면

 
 
김지민과 교제 중인 개그맨 김준호가 김종국의 재혼 축의금 지적에 발끈했다.
 
김준호는 지난 8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이상민, 김종국, 김희철과 함께 최시원의 집을 방문해 근황 토크를 나눴다.
 
여기서 김준호는 최시원이 "만약에 형이 결혼하신다면 직접 축하드리면서 축의금 크게 할 것 같다"라고 말하자, "감사하다"며 빵긋 웃었다. 그러나 김종국은 "형은 재혼인데 축의를 뭘 또 하냐"라고 꼬집었고, 이에 김준호는 "전에 안 왔다. 새로운 라인업 아니냐"라고 맞섰다.
 
김종국은 "그러면 난 지민이도 해야 하지 않냐"라고 반박했다. 김희철 역시, "축의금은 반반하면 되나"라고 고민을 드러냈다. 결국 김준호는 "너네는 지민이한테만 해라. 나는 그냥 뭐 하나 사달라"라며 질척거리는 모습을 보였다. 이 모습을 지켜본 MC 서장훈은 "재혼도 거창하게 하려고 준비 중인 것 같다"고 분석해 모두를 빵 터지게 만들었다.
 
한편 김준호(46)는 지난달 3일 KBS 공채 개그맨 후배이자 같은 소속사 개그맨인 김지민(37)과 공개 열애 중임을 밝혔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