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겐마' 이준기X김지은, 어제의 친구는 오늘의 적이 될까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13 11:09

박정선 기자
'어겐마'

'어겐마'

 
 
 
어제의 친구가 오늘의 적이 될까? SBS 금토극 ‘어게인 마이 라이프’(이하 '어겐마') 이준기와 김지은이 복잡 미묘한 표정으로 긴장감을 높인 온도차가 포착됐다.
 
‘어겐마’ 측은 13일 이준기(김희우)와 김지은(김희아)의 이제껏 없었던 미묘한 온도차가 담긴 스틸을 공개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두 사람은 갤러리에서 오붓한 만남을 갖고 있는데 애틋한 마음을 전했던 지난 날과 다르게 서로를 경계하는 낯선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마치 서로를 의심하는 듯 이준기와 김지은이 이전과 180도 다른 감정선으로 마주하고 있는 것.
 
특히 이준기는 친절하고 여유있는 미소 속 짐짓 놀란듯한 표정으로 김지은을 바라보고 있고, 김지은은 자신의 진심을 드러내지 않은 채 이준기를 탐색하듯 날카롭게 응시하고 있다. 이에 앞으로 두 사람의 새로운 갈등을 암시하며 흥미를 끌어올린다.  
 
앞서 공개된 11회 예고편에서 김지은은 수행비서 조성원(박진혁)에게 “희우 좀 조사해줘”라며 이준기의 뒷조사를 맡겨 두 사람의 관계 변화를 예고했다. 특히 김지은은 위기의 천하그룹을 지키기 위해 스스로 흑화를 선택할 예정으로 그녀의 변신을 기대하게 만든다.  
 
‘어게인 마이 라이프’ 11회는 오늘(13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