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 1년만에 신곡 '띠아모' 발표...귀공자 비주얼 발산~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16 07:33

이지수 기자
 
가수 한강 프로필.

가수 한강 프로필.

 
가수 한강이 신곡 ‘띠아모’를 지난 13일 발표해 왕성한 활동에 나섰다.
 
지난 해 ‘술 한잔’에 이어 1년 만에 선보인 신곡 ‘띠아모’는 김호중의 ‘할무니’, 진미령의 ‘미운사랑’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배출한 송광호 작곡가와, 은가은의 ‘티키타카’, 조정민의 ‘레디큐’를 작곡한 신예 김철인 작곡가가 합작한 작품이다. 열정적인 쌈바 리듬의 라틴 장르에 트로트를 접목한 일명 ‘라트로’(라틴+트로트) 음악으로, 정열적인 사랑을 표현한 곡이다.
 
한강의 소속사 엠컴퍼니 측은 “그동안 한강이 3장의 싱글 앨범을 발표했는데 매 앨범마다 명확한 컬러가 있다. 첫 번째는 블랙 & 화이트, 두 번째는 블루, 세 번째는 핑크였다면 이번 앨범의 컬러는 레드다. 쌈바 리듬의 열정적인 사랑을 노래하는 신곡 ‘띠어모’와 잘 어울리는 컬러다. ‘띠아모’로 돌아온 한강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한편 한강은 KNN의 ‘골든마이크’,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으로 두각을 나타냈으며, KBS2 ‘트롯전국체전’에서 결승에 올라 TOP8으로 정점을 찍은 ‘트로트계의 카멜레온’이다.  
 
특히 지난 해 ‘트롯전국체전’ 이후 KBS2 ‘트롯매직유랑단’에서 활동하였고 현재 국방FM ‘한강 안소미의 트롯차차차’의 DJ로 나서는 등 맹활약하고 있있다. 또한 한강은 KBS부산 ‘아침마당’ 스페셜 MC, TBC(대구방송) ‘가요아카데미’ MC를 맡아, 다양한 분야에서 사랑받고 있다.  
 
한강의 소속사 측은 “이번 앨범은 한강의 귀공자 분위기를 담아낸 화보집 같은 느낌으로 제작했다. 앞으로도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사진 제공=엠컴퍼니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