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올, 신곡 ‘우린 다르다는 거’ 발매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16 10:01

정진영 기자
사진=모브컴퍼니 제공

사진=모브컴퍼니 제공

래퍼 겸 프로듀서 뉴올(Nuol)이 약 3개월 만에 신곡으로 돌아왔다.

 
뉴올은 16일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신곡 ‘우린 다르다는 거’를 발매했다.
 
‘우린 다르다는 거’는 같은 곳을 보고 있다고 믿었던 두 사람이 연애의 여러 과정을 거치며 서로가 다르다는 것을 알게 되면서 느끼는 감정을 담은 곡이다. 다르다는 것을 알고 난 이후에도 서로를 추억하며 좋아하는 기억을 가지고 계속해서 나아간다는 내용을 그린다.
 
매 앨범마다 새로운 스펙트럼을 선보이는 힙합씬의 베테랑 뉴올은 이번 ‘우린 다르다는 거’를 통해서도 색다른 바이브를 보여주고 있다. 다방면으로 활약하며 쌓은 뉴올의 곡 완성도를 바탕으로 신예 Goopy(구피)가 피처링에 참여해 트렌디함을 더했다.
 
뉴올은 래퍼 겸 프로듀서이자 마이크 스웨거 채널의 수장이다. ‘마이크 스웨거’는 힙합이 대중적인 사랑을 받기 이전이었던 2009년에 처음 시작된 유튜브 콘텐트다. 프리스타일 랩 배틀 콘텐츠로 시작해 대세 힙합 아티스트가 거쳐 가는 필수 관문으로 주목받기 시작했다. 5월 현재 19만 명 이상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다.
 
지난해 9월 모브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뉴올은 지난 2월 ‘뭘 해도 되는 놈’을 발매하고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쳤다.
 
정진영 기자 chung.jin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