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런' 김지민, "연인 김준호의 잡은 물고기" 신세 한탄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16 10:58

박정선 기자
  
'오픈런'

'오픈런'

 
 
 
방송인 김지민이 애정 어린 한탄(?)으로 눈길을 모은다.
 
17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예능프로그램 ‘오픈런’에서는 ‘오마카세’ 열풍과 새로운 여행 문화를 소개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수강 신청보다 어렵다는 ‘스강신청’이라는 신조어를 만들어낸 오마카세의 세계가 펼쳐진다.
 
MC 김지민은 오마카세의 다양한 등급(엔트리, 미들, 하이엔드)에 대해 이야기하던 중 ‘그분’과의 데이트를 떠올리며 “처음에는 하이엔드 급으로 데려가더니 지금은 엔트리급으로 데려간다”라며 이제 잡은 물고기 신세가 됐다는 한탄(?)을 한다.
 
이 외에도 ‘한 달 살기’ 열풍에서 한 발짝 더 나아간 새로운 여행 문화 ‘롱스테이’의 다양한 모습부터 MZ세대 직장 문화로 떠오른 ‘워케이션’까지 만날 수 있는 ‘오픈런’은 17일 오전 9시 SBS플러스에서 방송된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