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운, 절로 어깨 들썩… 컴백 첫 주 신고식 성공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16 16:24

김진석 기자
정세운

정세운

'싱어송라이돌' 정세운이 컴백 신고식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정세운은 11일 다섯번째 미니앨범 '웨어 이즈 마이 가든!(Where is my Garden!)'을 발매하고 1년 4개월 만에 컴백했다.
 
12일 Mnet '엠 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KBS 2TV '뮤직뱅크' MBC '쇼! 음악중심' SBS '인기가요'에 잇달아 출연하며 타이틀곡 '롤러 코스터(Roller Coaster' 무대를 공개했다. 무대마다 청춘의 파릇한 이미지를 강조한 스타일링으로 등장해 청량한 비주얼을 발산했다. 흥을 돋우는 멜로디와 이상과 현실을 오가는 롤러코스터의 짜릿한 감정을 녹인 가사는 듣기만 해도 기분 좋아지는 무대를 완성했다.
 
자유분방한 정세운의 퍼포먼스는 팬들과 함께 무대를 즐기는 관전포인트. 정세운은 음악 방송 무대를 통해 팬들에게 잠시나마 휴식의 공간을 함께 공유하며 위로를 안겼다.
 
이번 앨범은 청춘의 희망을 노래, 그동안 끊임없이 성장의 커리어를 쌓아온 정세운이 온전히 자신만이 선보일 수 있는 음악을 담아 청춘의 여러 단면을 들여다보며 위로를 전한다.
 
타이틀곡 '롤러 코스터'는 롤러코스터에서 느낄 수 있는 감정을 고된 현실에 빗댄 가사와 힘 있는 브라스 사운드가 듣는 이로 하여금 기분 좋게 어깨를 들썩이게 하는 트랙이다. 정세운의 스위트한 가성이 돋보이는 후렴구 멜로디가 인상적인 신나는 펑키 스타일의 곡이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