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친코' 노상현, 독일 매거진 화보 공개..글로벌 행보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17 07:32

박정선 기자
 
노상현

노상현

노상현

노상현

 
 
‘파친코’의 배우 노상현이 해외 매체와의 화보를 17일 공개했다.  
 
노상현은 독일 매거진 ICON과 진행한 화보에서 뚜렷한 이목구비와 강렬한 눈빛으로 자신만의 매력을 발산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이번 화보는 전 세계의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박해수와 유태오, 한예리, 아이돌 그룹 몬스타엑스 등이 함께 참여한 '코리아 콜링(Korea Calling)' 한국특집호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공개된 화보 속 노상현은 모던하고 도회적인 분위기의 블랙 슈트에 캐주얼한 화이트 스니커즈를 매치해 스타일리시한 면모를 드러냈다. 애플TV+ ‘파친코’ 속 다정하고 올곧은 신념을 지닌 외유내강 이삭 역과는 또 다른 매력을 보여줬다.  
 
극 중 불행의 나락에 빠진 김민하(선자)를 새로운 삶으로 이끈 구원자이자 평양 출신의 신실한 목사 이삭 역으로 활약한 노상현.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그는 애플TV+ ‘파친코’ 캐스팅 비하인드부터 연기에 관한 자신의 생각까지 진솔하게 표현하기도 했다.  
 
이삭이라는 캐릭터가 왜 멋지냐는 질문에 “이삭은 한계를 뛰어넘을 뿐만 아니라 본인의 능력 선에서 늘 다른 이들을 도우며 세상을 변화시키려 노력한다”라고 답하는가 하면, 배우의 길을 걷게 된 이유에 대해 묻자 “처음에는 단순히 재밌어 보여서 시작했다. 순수한 호기심이었다. 그렇게 흥미를 가지고 시작하게 되었지만 어느덧 일이 되며 얼마나 성공하고 싶은지, 내가 연기를 잘 하는지 생각하게 됐던 것 같다. 그 다음 많이 노력했다”라며 작품과 연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