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접이 풍년’ 영탁 “무명시절 최고 은인은 송해” 각별한 인연 공개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18 10:28

이세빈 기자
사진=KBS 제공

사진=KBS 제공

가수 영탁이 파란만장했던 가수 인생 일대기를 고백한다.
 
내일(19일) 방송되는 KBS2 ‘팬심자랑대회 주접이 풍년’(‘주접이 풍년’) 16회에는 지난주에 이어 영탁과 그의 공식 팬카페 ‘영탁이 딱이야’가 주접단으로 출연한다.
 
앞서 영탁 주접단은 압도적인 팬심을 바탕으로 다양한 에피소드를 공개하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제작진은 편집할 것 없이 넘쳐나는 분량에 방송 이래 최초로 2주 편성을 확정했다.
 
이날 방송에서 영탁은 가수가 되기 위해 첫 오디션을 봤던 초등학생 시절부터 빛을 보지 못했던 무명 시절, 트로트를 만나게 된 계기 등 활동 일대기를 회상한다.
 
특히 영탁은 송해와 각별한 인연을 공개하며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놓는다. 과연 영탁과 송해에게 어떤 특별한 사연이 있을지 본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주접이 풍년’ 16회는 내일(19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세빈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